Movie.Rising

[007 스펙터] 다니엘 크레이그의 마지막 제임스 본드 출연작 되나?

15.09.01 11:56



역대 가장 터프한 제임스 본드를 선보인 다니엘 크레이그가 [007 스펙터] 이후의 차기 시리즈 출연에 대해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패션 잡지 에스콰이어는 1일 다니엘 크레이그와 가진 인터뷰 기사를 온라인을 통해 공개하며, 그의 연기 생활과 제임스 본드 캐릭터와 관련한 질문과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다니엘 크레이그는 이 자리에서 제임스 본드로 다시 돌아올 가능성이 있는지 질문을 받게 되었고, 제임스 본드 복귀에 다소 부정적인 의견을 내비쳤다.

"그것은 정말 나도 모르는 일이다. 솔직히 나는 내숭 떨고 싶지 않다. 그런 생각은 한 적도 없었고, 지금은 전혀 그럴 계획(007 복귀의사) 도 없다. 나도 내 인생이 있으니 그쪽에 전념할 생각이다." 라며 차기 출연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아직 확정된 내용이 아니라는 의미로 "하지만 아직 좀 더 봐야 한다."라고 말했다. 

다니엘 크레이그는 2006년 [카지노 로얄]부터 곧 개봉을 앞둔 [스펙터]까지 9년 또는 10년 동안 제임스 본드역을 맡아 총 4편의 007 시리즈의 주연을 맡았다. 

[007 스펙터]가 그의 마지막 007 작품이 될 지는 아직 확실치 않지만, 배우의 개인의사가 중요한 만큼 이번 시리즈가 그의 마지막 출연작이 될 가능성이 높다. 

최근 해외 매체들과 도박사들도 차기 제임스 본드 배우들을 언급하고 있는 만큼 이제는 새로운 제임스 본드 배우의 출연을 기대해 봐야 할 것이다.

[007 스펙터]는 11월 개봉한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소니 픽처스)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