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손예진, 김주혁 주연의 [행복이 가득한 집] 촬영 종료

15.01.14 13:31


 
10.jpg
 
11.jpg
 
영화 [행복이 가득한 집]이 지난 1월 11일(일) 경상남도 양산에서의 촬영을 끝으로 크랭크 업 했다.
 
[행복이 가득한 집]은 국회입성이라는 행복한 미래를 목전에 둔 정치인 부부가 선거기간 동안 끔찍한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스릴러 영화다. 손예진이 정치인의 아내로 자신들에게 닥친 엄청난 사건을 홀로 파헤치며 충격적 사실을 마주하게 되는 ‘연홍’ 역을, 김주혁이 야망에 찬 정치인 ‘종찬’ 역을 맡아 캐스팅 단계부터 주목 받은 바 있다.
 
약 4개월 동안 혹한의 날씨 속에서 진행 되어 온 [행복이 가득한 집]의 촬영은 1월 11일(일) 경상남도 양산에서 ‘연홍’ 역의 손예진과 ‘종찬’ 역의 김주혁의 장면으로 마무리되었다. [아내가 결혼했다] 이후 두 번째로 조우, 완벽한 호흡으로 현장을 이끌어 온 손예진과 김주혁은 촬영이 끝나자 스태프들과 함께 무사 촬영의 기쁨과 마지막 아쉬움을 나누었다.
 
손예진은 "촬영이 끝났다는 것이 믿기지 않는다. 이전 작품과는 다른 면모를 보여드리기 위해 많은 부분을 고민하며 촬영에 임했다. [행복이 가득한 집]을 통해 기존 스릴러 영화 속 여자 캐릭터와는 다른 새로운 캐릭터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주혁은 "추운 날씨 속에서 고생하며 촬영했지만 마지막 순간이 다가오니 아쉽다. 열심히 촬영한 만큼 밀도 있는 좋은 작품이 탄생할 것이라 생각한다"작품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이경미 감독은 "손예진, 김주혁, 그리고 훌륭한 스태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정말 큰 행운이었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새롭고 신선한 스릴러를 만들고자 했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부부로 조우한 충무로 대표 여배우 손예진과 국민 매력남 김주혁의 강렬한 변신으로 기대를 높이는 [행복이 가득한 집]은 데뷔작 [미쓰 홍당무](2008)로 제 29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과 각본상을 수상한 이경미 감독이 연출을 맡아 완성도 높은 스릴러를 목표로 하고있다.
 
[행복이 가득한 집]은 후반 작업을 거쳐 2015년 개봉 예정이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CJ 엔터테인먼트)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