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스타] MAXIM표지 '시노자키 아이', 사전판매 이미 품절 "어디가면 살 수 있나요?"

이주연 ㅣ 16.01.25 17:44

일본 연예인 시노자키 아이의 표지가 실린 2016년 2월호 맥심 매거진이 공식 발행일 전, 온라인 사전 판매 물량이 하루 만에 모두 품절되는 초유의 품절 행진을 보이고 있다. 

맥심 시노자키 아이 2월호_A형.jpg

맥심 홈페이지 및 주요 대형 인터넷서점(교보문고, Yes24, 인터파크도서, 알라딘)에서는 이번 맥심 2월호의 공식 발행일(1/25)에 앞서 이례적으로 선주문을 받았다. 

오픈 직후인 1월 24일엔 단 하루 판매량만으로 모든 주요 인터넷 서점에서 잡지 주간판매 순위 1위를 올킬한 데 이어, 현재는 모두 품절된 상태.


맥심 관계자는 “전에도 조기 품절로 완판녀 등극 사례가 있기는 하지만(정인영 아나운서, 방송인 서유리 표지 등) 발행일이 오기도 전에 선주문만으로 인터넷 서점이 한 달 치 물량을 모두 소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또한 “오프라인 판매와 예비 물량이 조금 남아있긴 하지만 시노자키 아이가 사상최단기간 완판녀가 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요즘 같은 출판·인쇄업 장기 불황 속에 종이 잡지가 이렇게 팔리는 건 거의 90년대 이후 처음 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시노자키 아이는 일본의 그라비아 화보 모델 출신으로, 현재는 가수와 영화배우 등으로 영역을 넓혀가며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일본의 연예인이다. 이번 맥심 화보는 그녀의 첫 국내 활동으로 알려져 있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www.facebook.com/stylerising

(
사진:MAXIM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7

Style.R NEW

Style.R BEST

페이스북에서 더 많은 스타, 패션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