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옴므패션] ‘글렌 vs 하운드 투스’ 요즘 대세 체크패턴 코트 코디법은?

이주연 ㅣ 16.01.21 15:54

2016년 패션 트렌드에 체크 패턴 바람이 불고 있다. 

체크 패턴 아이템은 크기와 모양, 컬러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한 효자 아이템인만큼 패션 피플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 ‘글렌 체크’ 코트로 무드있게! 

차분한 느낌의 도시적인 남성미를 연출하고 싶다면 글렌 체크 코트를 추천한다.

스코틀랜드의 글레너카트 체크의 약칭으로, 남녀의 코트감으로 널리 이용되는 전통적인 무늬 중 하나이다.


작은 격자와 큰 격자로 체크 패턴의 멋을 살린 글렌 체크 코트는 시크한 멋을 선사하며, 이때 블랙 컬러의 셔츠나 슬랙스를 매치해 아우터의 체크 패턴 포인트를 더욱 살리는 것이 팁이다.

▲사진출처:지이크파렌하이트
▲사진출처:지이크파렌하이트

좀 더 밝은 느낌을 선호하는 남성들은 컬러감이 가미된 글렌 체크 코트를 추천한다. 글렌 체크 패턴에 버건디 컬러가 가미되면 모던하면서 세련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코트와 톤이 다른 컬러의 셔츠와 팬츠를 함께 매치하면 스타일리시한 포멀룩의 정석을 선보일 수 있다.


◆ 위트 있는 화려함,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

하운드투스 체크라는 이름은 무늬의 형태가 사냥개의 이빨처럼 보이는 데에서 유래되었다.

2.JPG
남성들의 스테디셀러로 자리잡은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는 화려하면서 트렌디한 분위기를 전달할 수 있다. 

▲사진출처:지이크파렌하이트
▲사진출처:지이크파렌하이트

밝은 그레이 컬러 코트에 블랙 하운드투스 패턴이 가미된 체크 코트는 경쾌하고 위트 있는 느낌을 자아낸다. 밝은 컬러의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는 코트 하나로도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해 다양한 룩에 활용도 높게 매치할 수 있다.

화려한 스타일이 다소 부답스럽다면 톤다운 된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는 어떨까. 무난한 듯 깔끔한 멋을 선사하는 하운드투스 체크 코트는 도회적인 느낌을 한껏 올려준다. 

여기에 같은 톤의 이너와 슬랙스를 매치하면 훈훈한 체크 패턴 스타일링이 완성된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www.facebook.com/stylerising

(
사진출처: 지이크파렌하이트, 유끼커뮤니케이션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3

Style.R NEW

Style.R BEST

페이스북에서 더 많은 스타, 패션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