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패션] 헤어밴드부터 스냅백까지 '꼬르동'만의 특별한 스타일링!

15.08.06 13:55

- <오 나의 귀신님> 곽시양을 패셔너블하게 만들어주는 아이템은 무엇?


tvN 금토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극본 양희승/연출 유제원)’에서 프랑스 르 꼬르동 블루 출신의 실력파 요리사이자 여심을 사로잡는 ‘심(心)스틸러’ 서 준 역으로 눈에 띄는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곽시양이 극중 남친룩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곽시양은 드라마에서 주로 썬 레스토랑의 유니폼을 입고 출연한다. 셰프 강선우(조정석 분)를 제외하고 4명의 요리사가 모두 같은 복장을 입고 있는데, 그 중 곽시양은 특별한 아이템을 착용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첫 번째는 최근 큰 이슈를 끌고 있는 꼬르동 서 준(곽시양 분)의 헤어밴드이다. 

살짝 펌을 넣은 헤어스타일에 헤어밴드로 포인트를 주어 어떤 장면에서도 서 준을 바로 찾을 수 있도록 센스 있는 패션을 선보이고 있으며, 활력 넘치는 주방에서 서 준만의 젊고 패기 있는 모습을 더 표현해주고 있다.


두 번째는 반다나 스타일링이다. 

평소에는 헤어밴드로 착용하고 있던 반다나를 사복 패션에서는 벨트 대신 청바지에 매칭해 스타일리시함을 더하고 있다. 

블루, 레드, 화이트 계열의 반다나로 포인트를 준 서 준의 스타일은 자칫 평범해 보일 수 있는 옷차림에 유니크함을 더해 ‘남친룩’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세 번째는 스냅백으로 이는 곽시양이 평소에도 애용하는 패션 아이템이다. 유니폼을 입었을 때는 헤어밴드로 포인트를 준다면, 사복 패션에서는 스냅백으로 포인트를 줘 서 준의 숨겨진 귀여움을 볼 수 있게 한다. 

마지막 아이템은 백(Bag)이다. 가방 부자라는 말이 어울릴 정도로 매 회 많은 종류의 가방을 들고 나오는 곽시양은 주로 숄더 백을 매고 나와 편안하면서 패셔너블한 스타일을 선보여 ‘오 나의 귀신님’ 서 준룩을 한껏 뽐내고 있다.
 

곽시양의 스타일리스트 허지은 실장은 “서 준의 스타일은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유니크한 스트릿룩이다. 루즈하게 떨어지는 라인의 티셔츠에 찢어진 청바지로 자연스럽고 어색하지 않은 스타일을 보여준다. 

특히 서 준의 비장의 무기는 악세사리다. 반다나 뿐만 아니라 체크 남방, 팔찌 등 다양한 패션 아이템으로 평범한 옷차림도 스타일리시하게 바꿔주며 서 준만의 스타일을 완성했다”고 전했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사진출처:tvN <오나의귀신님> 방송캡처, 자료제공:스타하우스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2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