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스타] '홍주원'역 서강준, 자신만의 색깔과 존재감을 보여주다

15.07.24 10:21

패션매거진 <싱글즈>는 배우 서강준과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청계천가의 허름하고 오래된 술집에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자신의 색깔과 존재감을 확실히 보여주었다.

방영 중인 드라마 <화정(華政)>에서 서강준은 첫 사극 도전으로 조선시대 총포를 제작하는 화기도감의 실무 책임자이자 정명공주와의 러브라인을 그리는 ‘홍주원’ 역을 맡았다. 


“몸이 힘든 건 상관없어요. 대신 스트레스가 커요. 경험에 비해 잘하고 싶은 마음은 크고, 제 뜻대로 표현이 안될 때가 있으면 괴로워요. 그래도 발성과 표현력이 고민스러울 때 현장에 같이 계신 선배님들이 조언을 많이 해주세요.”

성이 풀릴 때까지 부딪히고 넘어져야 한다고 직성이 풀리는 서강준은 스스로 마인드컨트롤을 하면서 지금의 작품 <화정>을 소화하고 있다. “작품 안에서 좌절하고 넘어지면 당연히 아프죠. 그래도 피하고 싶진 않아요. 어쨌든 지금의 경험이 미래의 연기에 좋은 자양분이 될 테니까요.” 


서강준은 여러 작품과 경험을 통해 더 성장하고 깊어질 자신의 미래를 기대하고 있었다. “유아인, 하정우 선배님처럼 연기 스타일을 동경하는 선배님들도 있지만 모방을 하진 않을 거에요. 나이가 들면서 경험한대로 저만의 색깔을 가질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어른스럽고 차분한 눈빛으로 촬영을 소화한 서강준의 진중한 인터뷰는 <싱글즈> 8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사진출처:싱글즈)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8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