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스타] 수지, 발렌티노 플로럴 모티브 드레스로 순수한 관능미 발산

15.07.14 09:34

- 발렌티노, 세계 최대 규모의 로마 플래그십 스토어 리오프닝 기념 


발렌티노는 지난 9일 로마의 중심 스페인 광장에 위치한 세계 최대 규모의 발렌티노 플래그십 리오프닝을 기념해 ‘미라빌리아 로마’ 2015-16 FW 오트 쿠틔르 컬렉션을 로마에서 특별히 선보였다.

이번 오트 쿠틔르 컬렉션은 고전적인 드레이핑과 사제복 같은 실루엣, 고대 로마 시민들이 입던 토가와 케이프 등의 독창적인 해석을 통해 화려하면서도 섬세한 아름다움과 장엄한 분위기가 절묘하게 어우러졌으며, 

▲사진:틸다 스윈튼
▲사진:틸다 스윈튼

발렌티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키우리와 피엘파올로 피춀리가 사랑하고 영감의 원천이 되는 로마의 경이로움을 전했다.

▲사진:발렌티노 2015-16 FW 오트 쿠틔르 컬렉션
▲사진:발렌티노 2015-16 FW 오트 쿠틔르 컬렉션



이 날 오트 쿠틔르 쇼에 참석한 수지는 2015 FW 프레타포르테 컬렉션의 플로럴 모티브 롱드레스를 우아하게 소화하며 절제된 관능미를 전했으며, 발렌티노를 대표하는 고급스러운 레이스가 더해져 그 아름다움이 한층 배가되었다. 

▲사진:발렌티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키우리, 피엘파올로 피춀리, 수지
▲사진:발렌티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키우리, 피엘파올로 피춀리, 수지

쇼가 끝난 후 수지를 만난 발렌티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들은 오는 FW시즌의 대표 드레스를 멋지게 소화한 수지에게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이날 행사에는 기네스 펠트로, 틸다 스윈튼을 비롯해 아시아 배우 유가령, 서기, 미야자와 리에, 그리고 얼마전 서울 재즈 페스티벌을 위해 내한했던 뮤지션 미카 등이 참석하여 발렌티노의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 했다.

▲사진:기네스 펠트로
▲사진:기네스 펠트로

▲사진:미카
▲사진:미카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사진출처:발렌티노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5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