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패션] 찰랑찰랑 보헤미안 감성 '프린지백', 유니크한 패션 포인트!

15.06.29 10:54

올 여름, 자유롭고 트렌디한 보헤미안 무드의 ‘프린지백’이 여성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사진출처:세인트스코트런던
▲사진출처:세인트스코트런던

세인트스코트 런던의 프린지백은 1970년대 레트로 무드의 프린지 디테일로 이국적인 매력을 자아내는 색다른 디자인으로 출시되었다.

▲(좌)안나프린지버킷백, (우)조안나프린지숄더백
▲(좌)안나프린지버킷백, (우)조안나프린지숄더백

클래식한 버킷백에 프린지 태슬 장식이 가미된 '안나 프린지 버킷백'은 기분 좋은 리듬감이 느껴지는 아이템이다. 특히 청량감 넘치는 아이슬랜드 블루 컬러로 시원한 포인트가 있는 보헤미안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자유롭고 트렌디한 감성을 자극하는 '조안나 프린지 숄더백'은 오렌지 빛이 엿보이는 트로피컬 레드 컬러가 경쾌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뿐만 아니라 반달 모양의 귀여운 쉐입에 프린지와 스터드 장식이 더해져 스타일리시한 여름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사진출처:세인트스코트런던)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1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