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패션] 소풍갈때 뭐입고 가나요? 편안하고 센스있는 스타일링 팁!

15.06.03 11:43

야외 나들이 하기 좋은 날씨다. 

꽃 구경, 강 구경을 할 수 있는 한강은 그야말로 최고의 장소이다. 드넓은 잔디 위에 돗자리를 깔고 연인 또는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다 보면 도심 한 가운데에서도 충분히 힐링을 즐길 수 있다.

이때 멋스러운 룩으로 연출한다면 더 기분 좋은 나들이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지금부터 한강으로 나들이 갈 때 스타일 지수를 높여줄 수 있는 팁을 공개한다!


◆ 캐주얼한 무드를 살린 화이트 남성룩


낮에는 기온이 높이 올라 더워지는 만큼 시원한 느낌의 화이트 컬러 아이템을 활용해보자. 
▲사진:커스텀멜로우
▲사진:커스텀멜로우

전체적으로 화이트 컬러감만 있다면 밋밋할 수 있으니, 레터링, 캐릭터 등의 프린트 장식의 티셔츠를 매치한다면 캐주얼 하면서도 위트 있는 스타일을 보여줄 수 있다. 

▲사진:스놉
▲사진:스놉

요즘엔 남자들도 당당하게 반바지를 입고 거리를 활보하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다. 무릎 위로 살짝 올라온 기장에 롤업으로 타이트한 실루엣의 반바지에 피케셔츠나 그래픽 패턴의 티쳐츠를 가볍게 걸쳐주면 센스 있는 남자친구의 룩이 완성된다. 

▲사진:TNGT
▲사진:TNGT

▲사진:탑기어
▲사진:탑기어

여기에 기온이 떨어지는 저녁때를 대비해 입고 벗기 쉬운 카디건이나 가벼운 점퍼를 매치한다면 나들이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사진:크리틱
▲사진:크리틱



◆ 프린트 장식의 경쾌하고 화사한 여성룩

 
▲사진:오즈세컨
▲사진:오즈세컨

예쁘게 보이고 싶은 마음에 원피스나 스커트에 하이힐을 매치하거나 과한 장식이 있는 아이템을 선택한다면 야외 활동이 많은 나들이에서는 워스트 패션이 되기 십상이다.
▲사진:폴앤조
▲사진:폴앤조

움직임이 많은 야외 나들이에서는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아이템으로 유니크한 프린트, 패치 장식이 있는 아이템을 활용해 보자. 
▲사진:오즈세컨
▲사진:오즈세컨

컬러나 프린트가 멋스러운 티셔츠는 화사한 느낌을 연출하기 좋고 다양한 아이템들과 잘 어울린다. 베이직한 티셔츠라면 패치장식이 있는 팬츠로 발랄한 느낌을 내보자. 

▲사진:티백
▲사진:티백

최근 다시 트렌드로 자로 잡은 복고 열풍에 맞춰 데님 오버롤도 경쾌하고 활동적인 피크닉에 잘 어울리는 아이템이다. 

▲사진:꽁뜨와 데 꼬또니에
▲사진:꽁뜨와 데 꼬또니에



◆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악세서리 스타일링 팁


전체적인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악세서리 하나가 스타일을 크게 달라 보이게 할 수 있다. 

뜨거운 태양을 가리면서 스타일까지 업 시켜줄 수 있는 선글라스, 모자는 나들이에서 꼭 필요한 아이템이라고 할 수 있다. 비비드한 컬러의 미러 선글라스는 경쾌한 느낌을 줄 수 있고, 
▲사진:다리에프앤에스
▲사진:다리에프앤에스

다시금 유행하고 있는 버킷햇, 일명 벙거지 모자는 착용감도 편안하면서 패셔너블한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사진:스놉
▲사진:스놉

또한 야외 나들이에서는 양손이 자유로울 수 있고 간편하게 짐을 넣을 수 있는 백팩을 선택하는 것이 좋으며, 
▲사진:폴앤조 시스터
▲사진:폴앤조 시스터

발이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쉬함을 잃지 않는 플랫폼 샌들이나 슬립온과 같은 콤피슈즈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사진:메트로시티
▲사진:메트로시티
▲사진:칼 라거펠트
▲사진:칼 라거펠트
▲사진:콜한
▲사진:콜한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자료 제공:(주)비주크리에이티브파트너스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4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