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Rising

[스타] '프로듀사' 김수현, 각양각색 매력으로 여심 자극 '애칭 유발자'

15.05.29 10:04

- 어리바리부터 당찬 매력까지, 뭘 해도 빛나는 ‘무한 매력’ 


KBS 2TV 금토 예능드라마 ‘프로듀사’에서 예능국 신입PD ‘백승찬’ 역을 맡아 사회에 첫 발을 내딛은 신입의 애환을 사실감있게 그려내며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배우 김수현. 그가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애칭을 얻으며 그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사진:KBS드라마 '프로듀사' 방송 캡쳐
▲사진:KBS 2TV 드라마 '프로듀사' 방송 캡쳐

김수현은 어리바리한 ‘어벙승찬’부터 시키는 일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혼나며 안절부절 못하는 ‘찬절부절’, 해맑게 웃는 ‘광대승찬’, 여심을 훔치는 사랑스러운 미소의 ‘찬블리’ 등 변화무쌍한 표정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 중 김수현은 명문대 수재임을 증명하듯 예능을 공부로 습득하며 흥행 주기를 꿰뚫고 있는 ‘예능 꿰찬’ 지적인 매력을 뽐내기도 하고, 술에 취해 예진(공효진 분)을 찾아가 그 동안 하지 못했던 속풀이를 하는 ‘당찬 승찬’이 되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그러는가 하면, 신디(아이유 분)를 1박 2일에 캐스팅하는 커다란 공헌이 그의 얼굴 덕택이라는 말을 듣고 거울을 보며 ‘자화자찬’하는 모습을 보여 깨알 같은 웃음을 선사하기도.

더불어, PD로서 센스를 시험하려는 예진의 과자 심부름에 곧이 곧대로 과자만 사오는 필요 이상의 정직한 모습을 보여 “너는 너무 니마이야. PD는 적당히 쌈마이여야 해” 라고 한 소리 듣는 모습으로 ‘승차니마이’의 애칭을 얻기도 했다.

이 외에도 ‘셔틀찬’, ‘심쿵승찬’ ‘셜록홈찬’ 등 다양한 매력을 고스란히 담은 애칭들로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하는 가운데, 무엇보다 캐릭터를 빛나게 하는 그의 연기가 더욱 재조명되고 있다. 

얼굴 근육 하나하나 디테일한 표정과 세심한 손동작까지 신경쓰는 다채로운 제스쳐를 통해 더욱 입체적으로 캐릭터를 완성시키고 있어 그가 또 어떤 매력으로 여심을 흔들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주연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stylerising@hrising.com
 

스타일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style

(사진:KBS 2TV드라마 '프로듀사' 방송캡쳐
)
저작권자 ⓒ 스타일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3

Style.R NEW

Style.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