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색다른 감성과 공감, ‘한낮의 피크닉’ 메인 예고편 공개

19.06.21 17:25

main_poster.jpg

<한낮의 피크닉>은 뜨거운 여름, 사랑하고 미워하는 가족과의 예기치 못한 여행과 끝없는 바다로 떠난 막막하고 치기 어린 청춘들의 여행, 친구의 갑작스러운 방문과 함께 시작된 나를 만나는 여행까지 모두의 오늘에 만나는 뜻밖의 하루를 담은 청량한 여름 여행록.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되어 관객과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한국독립영화에 뜨거운 활력과 새로운 시선을 선사하며 오는 7월 4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한낮의 피크닉>이 다채로운 여행 이야기가 가득한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은 오랜만에 함께 여행을 떠나 다소 어색한 가족들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남편과 다투고 난 뒤 친구 우희(이우정 분)의 집에 방문한 영신(공민정 분)이 우희의 집에 묵게 되는 사연이 이어지고, 친구들과 함께 울릉도로 떠난 세 친구의 모습이 등장, 다양한 여행 에피소드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한낮의 캠핑장에 도착하지만 딱히 나눌 대화도, 할 일이 없는 가족들은 점차 불만을 늘어놓는 등 여행은 불편함만 커지고, 친구의 집에 묵게 된 영신과 우희는 집 건너편 사는 외로운 강아지에게 응원을 보내는 한편, 막막한 미래에 주저하는 청춘들의 모습은 이들을 무작정 응원하게 된다. 또한 “아무것도 안 보이는 게 우리 미래 같다”, “내가 아무렇지 않은 척해도 나 지금 되게 힘들다고”, “도와달라는 게 아니라 그냥 자기가 거기 있다는 걸 알아달라는 느낌?” 등 캐릭터들이 선보이는 다양한 대사들은 현재 청춘은 물론 청춘을 거쳐온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보편적인 공감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아름다운 바다의 풍광과 현실적인 4인 가족의 리얼한 모습, 1인 가족의 모습을 생생하게 담아낸 장면 등은 관객들에게 보는 즐거움을 전한다. 이처럼 <한낮의 피크닉>은 각기 다른 사연과 고민들로 떠난 한여름의 여행지에서의 이야기들을 섬세하게 담으며 관객들에게 유쾌한 재미와 여운을 전할 것이다. 

뜨거운 한낮의 활기와 함께 깊은 공감과 위로를 전하며 여름의 깊은 감성을 채워줄 <한낮의 피크닉>은 오는 7월 4일 개봉한다.


정소정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서울독립영화제)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