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조폭 깡패…대한민국 대통령이 되다! '롱리브더킹' 촬영시작

18.10.15 09:43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의 차기작 <롱리브더킹>이 김래원, 원진아, 진선규, 최귀화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10월 9일(화) 크랭크인 했다.

동명의 인기 웹툰 [롱리브더킹]을 원작으로 한 작품 <롱리브더킹>은 목포 최대 조직인 팔룡회 보스 장세출(김래원)이 우연한 사건으로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려는 통쾌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

<프리즌><강남 1970> 등 액션부터 로맨스까지 장르불문,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최고의 연기를 선보인 김래원이 영화 <롱리브더킹>의 ‘장세출’ 역을 맡아 또 다른 매력으로 연기 변신을 꾀한다. 

10.JPG

김래원은 목포 최대 조직 보스가 세상을 바꾸기 위해 정치인이 되는 과정을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입체감 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특히 <프리즌><강남 1970><해바라기> 등 그간 영화 팬들에게 강렬한 연기를 선보였던 김래원은 <롱리브더킹>에서 열정적으로 본인의 신념을 지켜내는 인물을 담아낼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하며 종영한 JTBC 드라마 [라이프]에서 ‘이노을’ 역을 맡아 단아한 마스크와 탄탄한 연기력으로 주목 받은 원진아가 ‘강소현’ 역을 맡았다. 원진아는 <롱리브더킹>에서 ‘장세출’의 인생에 전환점을 만들며 이야기의 시작을 여는 강단 있는 캐릭터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범죄도시>에서 강렬한 연기로 제38회 청룡영화상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진선규와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고 있는 최귀화, 임형준, 최무성, 주진모가 합류해 극에 무게감을 더할 것이다. 

영화 <롱리브더킹>은 2015년 1월부터 지금까지 연재되고 있는 인기 웹툰 [롱리브더킹]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범죄도시>의 강윤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범죄도시>에서 화끈한 액션, 속도감 있는 전개, 배우들의 열연을 담아내며 제54회 백상예술대상 신인감독상, 제23회 춘사영화제 신인감독상 등 유수의 영화제에서 수상을 한 강윤성 감독이 차기작 <롱리브더킹>을 통해 또 한 번의 흥행 신드롬을 일으킬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9.jpg

강윤성 감독은 “훌륭한 배우들, <범죄도시> 스태프들과 다시 함께 해서 기쁘다. 좋은 분들과 함께하는 작업인 만큼 혼신의 힘을 다해 좋은 작품으로 만들어 보겠다”며 소감을 더했다. <롱리브더킹>은 지난 9월 27일(목) 훈훈한 분위기 속에 리딩을 마쳤으며 10월 9일(화) 목포에서의 첫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강윤성 감독은 “훌륭한 배우들, <범죄도시> 스태프들과 다시 함께 해서 기쁘다. 좋은 분들과 함께하는 작업인 만큼 혼신의 힘을 다해 좋은 작품으로 만들어 보겠다”며 소감을 더했다. <롱리브더킹>은 지난 9월 27일(목) 훈훈한 분위기 속에 리딩을 마쳤으며 10월 9일(화) 목포에서의 첫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했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