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박찬욱의 신작 [아가씨] 매력적인 스틸 10종 공개

최재필 ㅣ 16.04.12 09:18


박찬욱 감독의 신작 [아가씨]가 6월 개봉을 확정하고 김민희, 김태리, 하정우, 조진웅의 강렬한 만남이 담긴 스틸 10종을 최초 공개했다.

[아가씨]는 1930년대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된 귀족 아가씨와 아가씨의 재산을 노리는 백작, 그리고 백작에게 거래를 제안받은 하녀와 아가씨의 후견인까지,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2002년 출간된 영국 작가 사라 워터스의 소설 '핑거스미스'를 모티브로 한 작품으로 배경을 19세기에서 일제강점기 시대로 새롭게 변경했다.

확정하며 최초 공개된 [아가씨]의 스틸 10종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 김민희, 하정우, 조진웅의 새로운 변신과 박찬욱 감독이 선택한 신예 김태리, 이들이 빚어내는 압도적 연기 시너지를 보여주고 있다.

1.jpg

2.jpg

3.jpg

아가씨 역의 김민희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순진하고 외로운 귀족 아가씨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드러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우아한 드레스를 입고 정원을 산책하거나 백작에게서 서양화를 배우는 아가씨 김민희. 흠잡을 데 없이 아름다운 김민희의 묘한 눈빛은 사연을 감춘 아가씨의 비밀스러운 매력을 뿜어내며 그녀에게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4.jpg

백작과 거래를 한 하녀 김태리는 속내를 알 수 없는 이중적인 매력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한다. 때로는 순박하면서도 때로는 당찬 하녀 김태리의 모습은 예측할 수 없는 재미를 엿보게 한다. 

5.jpg

6.jpg

7.jpg

재산을 노리고 아가씨에게 접근하는 사기꾼 백작 역의 하정우는 진짜보다 더 진짜 백작 같은 모습으로 아가씨와 하녀, 후견인 사이를 능수능란하게 오가며 인물 간의 긴장감을 팽팽하게 조인다. 

8.jpg

9.jpg

10.jpg

그리고 하얗게 센 머리에 날카로운 눈초리까지, 아가씨의 이모부이자 후견인으로 분한 조진웅의 스틸은 그의 파격적 변신을 예고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박찬욱 감독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게 된 4인의 배우가 보여줄 변신과 앙상블, 그리고 다채로운 의상과 미술 등 박찬욱 감독이 새롭게 창조해 낸 1930년대의 볼거리가 담긴 스틸은 영화 [아가씨]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배가시켜주기에 충분했다.

[아가씨]는 6월 개봉 예정이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CJ엔터테인먼트/모호필름/용필름)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