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헐리웃 영화 [라스트 홈], 한국영화로 리메이크 확정

최재필 ㅣ 16.03.28 09:46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의 앤드류 가필드, [맨 오브 스틸]의 마이클 새넌이 출연하며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 헐리웃 영화 [라스트 홈]이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7백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제작사 ㈜엠씨엠씨와 함께 한국판 리메이크 소식을 전했다. 

[라스트 홈]은 미국을 뒤흔든 충격 실화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로 단 2분만에 모든 것을 잃은 청년 ‘데니스 내쉬’가 자신을 쫓아낸 부동산 브로커 ‘릭 카버’와 손을 잡고 위험한 거래를 시작하는 이야기. 서브프라임 모기지론 사태로 하루 아침에 집과 직장을 잃은 서민들의 충격적인 실화를 담은 첫 작품으로, 정부와 사회, 이웃의 외면 속에 가장 큰 상처를 받은 이들의 이야기를 보다 사실적으로 다룬다. 

5.jpg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7백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제작사 ㈜엠씨엠씨가 할리우드 영화 [라스트 홈]의 국내 리메이크를 제작사 HydePark Entertainment와 전격 합의했다. 

㈜엠씨엠씨는 "미국을 뒤흔든 충격 실화를 그린 [라스트 홈]은 탄탄한 구성과 사실적인 스토리가 강점이기 때문에 리메이크해서 제작할 경우 한국 내 흥행은 물론, 중국 등 아시아와 유럽에서도 충분히 성공할 가능성이 있다"며 앞으로 보다 적극적인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리메이크 이유를 밝혔다.

HydePark Entertainment 는 올해 예수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 '영 메시아'를 CJ E&M 과 공동제작 중이기도 한, 할리우드 대표 제작사로 (주)엠씨엠씨와 [라스트 홈'] 리메이크 제작을 시작으로, 향후 5년간 세 작품 이상의 해외 국제 프로젝트를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라스트 홈]은 미국에서 있었던 충격적 실화를 바탕으로 부조리한 사회 시스템과 무고한 피해자들에 대해 직격탄을 날린 수작으로 이미 많은 시사회를 통해 국내 유명인사들에게 추천을 받아온 만큼 이번 리메이크 결정에 과연 한국에선 어떻게 재탄생 될 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특히 [라스트 홈]은 정직하고 순진한 청년과 그를 이끄는 냉정하고 탐욕스러운 멘토 라는 캐릭터 설정이 주는 재미가 뛰어난 작품인데 [은밀하게 위대하게] 역시 캐릭터가 강점이었던 영화인만큼 완벽한 리메이크를 기대해 볼만 하다. 덧붙여 한국판 ‘데니스’와 ‘릭 카버’가 누가 될 지도 흥미로운 부분이다.

국내 리메이크 소식으로 다시 한번 뜨거운 주목을 받게 된 [라스트 홈]은 현 사회를 관통하는 뜨거운 화두와 날카로운 메시지와 할리우드 대표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을 통해 대한민국 모두의 공감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 [라스트 홈]은 4월 7일 전국 극장에서 개봉한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주)비트윈 에프앤아이)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