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노예 12년] 스티브 맥퀸, 마이클 패스벤더의 충격 데뷔작 [헝거]

최재필 ㅣ 16.02.04 09:22


[노예 12년]으로 단숨에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한 신예 거장 스티브 맥퀸 감독. 영화사에 길이 남을 데뷔작이자 그의 페르소나인 마이클 패스벤더의 역대급 메소드 연기를 확인할 수 있는 작품 <헝거>가 오는 3월 개봉을 확정하고 포스터를 공개한다. 

영화 [헝거]는 신념을 위해 모든 것을 내던진 한 남자의 저항을 통해 자유가 목숨보다 더 중요한 가치가 될 수 있는지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을 담아낸 작품이다. 

현대미술계 최고 권위의 터너상과 대영제국훈장을 수여 받은 영국 대표 비쥬얼 아티스트 출신 스티브 맥퀸만의 스타일리쉬한 연출 감각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헝거]는 공개와 동시에 언론과 평단의 뜨거운 격찬을 받으며 제61회 칸영화제 황금카메라상을 비롯한 전세계 30여 개 영화제에서 작품상을 휩쓸며 영화 역사상 가장 강렬한 데뷔작이라는 평가를 받는 작품이다.

특히 [노예 12년](2013), [셰임](2011) 등 연이은 필모그래피를 통해 스티브 맥퀸 감독의 페르소나로 등극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의 첫 주연작으로, 마이클 패스벤더는 영국으로부터 아일랜드의 독립을 위해 단식투쟁을 벌였던 실존 인물 ‘보비 샌즈’를 연기하기 위해 14kg을 감량하는 등 육체적으로도 큰 도전을 감수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역대급 메소드 연기를 펼쳐 극찬을 받았다. 

1.JPG

이번에 공개된 [헝거]의 포스터는 붉은 톤으로 완성되어 강렬함을 더하며 눈빛만으로 압도적 카리스마를 내뿜는 마이클 패스벤더의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시대에 저항하는 걸작의 탄생!”이라는 카피가 아카데미 작품상의 영예를 안은 스티브 맥퀸 감독의 천재적 연출에 대한 기대감을 높임과 동시에 한 남자의 마지막 저항을 그려낸 스토리라인으로 묵직한 메시지를 전할 것을 예고하며 궁금증을 자아낸다. 

아카데미 작품상을 거머쥔 신예 거장 스티브 맥퀸의 천재적 연출과 할리우드 대표 연기파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의 역대급 메소드 연기를 확인할 수 있는 작품 [헝거]는 오는 3월 개봉한다.

-줄거리-

메이즈 교도소에서 자신들의 신념을 위해 죄수복 착용과 샤워를 거부하며 투쟁을 벌이고 있는 IRA(영국으로부터의 완전 독립을 목표로 하는 아일랜드공화국의 반군사조직)의 조직원들. IRA의 핵심인물인 ‘보비 샌즈’ (마이클 패스벤더)는 자신들의 요구를 묵살하고 대화를 거부하는 마가렛 대처 수상에 맞서 마지막 저항을 시작한다. 

*헝거(Hunger)란?
_헝거 스트라이크(Hunger Strike). 단식 투쟁. 
아일랜드의 독립을 위해 영국에 저항했던 보비 샌즈는 자신의 요구를 관철하기 위한 최후의 방법으로 단식 투쟁을 선택했다. 몸이 정치적 장이 되어가는 현대에 이르기까지 이 행위는 끊임없이 반복되어오고 있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오드)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