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대한민국 최고 배우들의 추격 스릴러 [사냥]촬영시작

15.09.21 10:00


연기파 배우 안성기, 조진웅, 한예리, 권율 그리고 손현주가 영화 [사냥]으로 뭉쳤다. [사냥]은 마을에서 우연히 발견된 금맥을 독차지하려는 엽사 무리와 이들을 저지하려는 사냥꾼 기성의 긴박한 추격전을 그린 영화.

사냥꾼을 소재로 한 신선한 설정과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 긴박감 넘치는 산 속 추격전은 물론 배우들의 폭발적인 연기 변신 장면이 등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안성기는 과거 광산 붕괴 사고로 동료를 잃은 충격 이후사냥에 매진하며 살아가는 기성 역을 맡아 강렬하고 파격적인 변신과 강도 높은 액션연기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끝까지 간다] [암살] 등 관객들에게 늘 신뢰감을 주는 배우 조진웅은 금맥을 손에 넣기 위해 엽사 무리를 진두지휘하는 동근 역을 맡았다.

충무로가 사랑하는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한예리는 자리매김한한예리는 금맥을발견한 할머니가 실종된 후 기성과 함께 엽사 무리의 추격전에 얽히게 되는 양순 역으로 다시 한번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길 것이다. 

영화 [명량],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에서 활약한 충무로의 라이징 스타 권율은 동근과 함께 기성과 대립하는맹실장 역을 맡아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파격 캐릭터를 선보인다. 

마지막으로 [숨바꼭질] [악의 연대기]로 연기력과 흥행파워까지 인정받은 대세배우 손현주는 과거부터 기성을 지켜봐 온 마을 경찰서의 손반장 역을 맡았다.

영화 [사냥]은 지난 9월 13일(일) 경기도에서 크랭크인해 3개월의 여정에 돌입했다.

첫 촬영을 무사히 마친 안성기는 “드디어 오늘에야 촬영에 들어가게 됐다. 아주 기분이 좋고 앞으로 잘 될 것 같은 생각이 든다. 그 동안 준비도 많이 했고, 기대가 크다. 이번 촬영은 액션 씬이 많고 힘든 부분도 있겠지만 서로 즐거운 마음으로 임했으면 좋겠다.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소감을 전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를 한층 높였다.

[사냥]은 2016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두고있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