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70대 '인턴'과 30대 여성 CEO의 유쾌한 공감 코미디 [인턴]

15.08.13 10:27


[로맨틱 홀리데이][사랑할 때 버려야 할 아까운 것들] 등의 히트작들을 탄생시킨 낸시 마이어스 감독과 로버트 드니로와 앤 해서웨이가 출연한 공감 코미디 [인턴]의 메인 포스터와 예고편이 공개되었다.

영화 [인턴]은 30세 젊은 CEO가 운영하는 온라인 패션 쇼핑몰 회사에 채용된 70세 인턴 사원의 유쾌한 근무일지를 그린 코미디 영화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연륜이 묻어나는 로버트 드니로의 푸른색 수트와 온라인 패션몰 CEO답게강렬한 빨간색 원피스를 자연스럽게 소화한 앤 해서웨이의 패션감각부터 시선을 잡아 끈다. 배우들의 은근한 미소와 당당한 모습이 즐거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퇴직 후 삶에 난 구멍을 채우기 위해 시니어 인턴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된 경험 많은 인턴 로버트 드 니로, 창업 1년 반 만에 직원 220명의 회사를 키워내고 직장에서 가정에서 늘 바쁜 삶을 보내는 열정 많은 CEO 앤 해서웨이의 환상의 호흡을 기대하게 만든다. 감각적인 화면과 세련된 음악을 배경으로 따뜻한 드라마를 예고한다. 

'영원한 대부' 로버트 드 니로가 시니어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해 70세 나이에 인턴 사원이 되는 역할로 극의 중심을 잡고 드라마에 무게를 더한다. 또한 [인터스텔라]로 천만 관객을 동원한 앤 해서웨이가 온라인 패션 쇼핑몰을 운영하는 젊은 CEO 역할을 맡아 색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영화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에서 패션잡지 인턴으로서 악마 같은 상사에게 갖은 고초를 겪었던 것과는 달리 이번 영화에서는 성공한 사업가의 자리에 앉아 묘한 대비를 이룬다. 

여기에 [나이트 크롤러]의 르네 루소, [안녕, 헤이즐]의 냇 울프, [피치 퍼펙트] 시리즈의 아담 드바인, 뮤지컬 스타 앤드류 라렐스 등의 배우들이 출연해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직급불문, 성별불문, 나이불문 공감을 불러일으킬 영화 [인턴]은 9월 24일 개봉한다. 



-줄거리-

전업주부에서 창업 1년 반 만에 직원 220명의 성공 신화를 이룬 온라인 패션몰 ‘어바웃 더 핏’의 CEO 줄스(앤 해서웨이). 그녀의 회사에 특별한 인턴이 입사한다. “퇴사하고 더 바쁜 삶을 보냈어요. 요가, 요리, 화초 재배, 중국어도 배우러 다녔고… 할 수 있는 건 뭐든 다 해봤죠. 난 그저 내 삶에 난 구멍을 채우고 싶어요. 최대한 빨리요” 40년 직장 생활을 뒤로하고 퇴직한 후 새로운 도전에 나서 시니어 인턴으로 재취업한 벤(로버트 드 니로). 변덕스럽고 깐깐하고 성격 급한 CEO 줄스, 출근할 때 정장은 필수, 수십년 직장생활에서 비롯된 자신감 충만한 벤. 너무 다른 두 사람의, 직급불문! 성별불문! 나이불문! 공감백배 직장 생활이 시작되는데…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워너 브러더스 코리아)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