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역대 마블 영화중 가장 많은 출연료 받아

15.07.08 09:52

 
1.jpg
 
'아이언맨'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마블 영화 출연 배우중 가장 많은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경제잡지 포브스는 6월 29일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셀레브리티 100: 2015년 가장 많은 수입을 올린 유명인' 리스트를 선정했고,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100인의 유명인사 중 8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그는 이번에 개봉한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과 현재 촬영 중인 [캡틴 아메리카:시빌 워]에 각각 4천만 달러를 받아 총 8천만 달러의 수익을 벌어들였다고 보도했다. 이는 마블 영화 출연진중 가장 높은 출연료에 속한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높은 출연료만큼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지금까지 글로벌 기준으로 총 13억 8천만 달러를 벌어들였으며, 향후 부가수입까지 더한다면 그 이상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월트 디즈니)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