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미리보는 [007 스펙터] 화끈한 액션, 오프닝 현장 영상 공개

15.06.16 16:05

 
[007 스펙터]가 11월 개봉을 앞두고, 60초 액션 영상과 멕시코에서 촬영한 오프닝 촬영 현장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60초 액션 영상은 ‘제임스 본드’의 숨겨진 비밀과 거대 조직 ‘스펙터’의 등장을 암시하며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어 몰아치는 다니엘 크레이그의 강렬한 액션과 새롭게 등장한 본드카의 화려한 카체이싱, 그리고 눈을 뗄 수 없는 고공 액션, 제임스 본드의 최강의 적으로 알려진 미스터 힝스역의 데이브 바티스타와의 격투신 까지 등장해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007 스펙터]의 새로운 본드걸 ‘루시아(모니카 벨루치)’와 마주한 ‘제임스 본드’의 임팩트 넘치는 엔딩은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그려 질지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영화의 화려함을 더해줄 오프닝 촬영 현장 영상 또한 전격 공개해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은 오프닝 장면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담아낸 것으로, 역대 ‘007’ 시리즈 중에서 가장 화려하고 강렬한 오프닝을 예고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멕시코 전통 축제인 ‘죽은 자들의 날’을 배경으로 촬영한 [007 스펙터]의 오프닝 장면은 다채로운 색과 멕시코 특유의 활기 넘치는 분위기가 어우러져 눈길을 끌고있다.
 
특히, 이 장면을 위해 6개월의 제작 기간은 물론, 1,500명의 커스튬 엑스트라가 동원되는 등 이번 작품의 스케일을 짐작케 하고 있다. 여기에 메이크업 디자이너 나오미 던은 “대만족이다. 환상적인 작업이었고 수준도 엄청나다. 역대 가장 화려한 007 오프닝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해 작품의 완성도를 자랑했다.
 
전세계 팬들을 위한 비하인드 영상을 꾸준히 공개하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007 스펙터]는 역대 최고의 시리즈의 귀환을 예고하며 오는 11월 개봉 한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UPI 코리아)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