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엄정화, 송승헌의 [멋진 악몽] 촬영종료

15.02.09 09:09

 
1.jpg
 
엄정화, 송승헌 주연의 영화 [멋진 악몽](가제)이 2월 2일(월) 모든 촬영을 마치고 크랭크 업 했다.
 
[멋진 악몽]은 외모, 재력, 능력 모든 것을 갖춘 잘 나가는 싱글 변호사 ‘연우’가 갑작스런 사고 후, 상상도 못해본 평범한 주부의 삶을 한 달간 대신 살게 되며 공무원 ‘성환’을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고 따뜻하게 그린 코미디 영화다.
 
엄정화가 대기업도 쥐락펴락하던 커리어 우먼에서 하루 아침에 남편과 아이들 챙기랴 정신 없는 주부로 반전을 맞이한 ‘연우’ 역을, 송승헌이 가진 건 없어도 가족에 대한 사랑만은 넘치는 공무원 ‘성환’ 역을 맡았다. 서신애는 '성환'의 딸 '하늘'을 연기하며, 김상호, 라미란등의 충무로 최고의 감초 배우들도 출연했다.
 
2월 2일(월) 남양주 종합촬영소에서 진행된 마지막 촬영은 ‘연우’ 엄정화와 ‘성환’ 송승헌, 그리고 ‘연우’와 ‘성환’의 딸 ‘하늘’ 역을 맡은 서신애의 장면으로, 유쾌하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었다. 촬영이 끝나자마자 3개월이 넘는 촬영 기간 동안 함께 호흡을 맞추며 열정을 나눈 배우와 스태프들은 포옹과 사진 촬영으로 기쁨과 아쉬움의 인사를 나누며 모든 일정을 마무리 지었다.
 
엄정화는 “촬영장에서 살다시피 한 것 같다. 그래서 더욱 애착이 가고 스태프들 기억이 많이 남는다. 함께 한 배우분들과도 좋은 기회가 생기면 얼마든지 또 만나고 싶다”며 마지막 촬영에 대한 감회를 전했으며, 송승헌은 “지금까지 해보지 않았던 캐릭터를 연기했던 것 같다. ‘성환’은 생활 속에 밀착된 인물이고, 빈틈이 많으면서도 가슴 따뜻한 남자다. ‘성환’ 역을 맡길 정말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 많은 웃음과 큰 감동, 긴 여운을 줄 수 있는 영화가 될 것이다”라며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깊은 애정을 전했다.
 
[멋진 악몽]은 후반 작업을 거쳐 올 상반기 개봉한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무비라이징 바로가기
www.hrising.com/movie/
 
(사진=메가박스㈜플러스엠)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