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Rising

롯데 자이언츠, 맞춤껌 선수단에 제공

20.04.29 10:13

1.PNG

롯데 자이언츠가 롯데제과, 롯데중앙연구소와 협업해 선수용 맞춤껌을 특수 제작해 선수단에 제공했다.

롯데는 경기 중 긴장감 완화, 집중력 향상 등 다양한 이유로 껌을 씹는 선수들이 많다는 점을 고려해 선수용 맞춤껌 제공을 계획했다.

껌을 씹는 행동은 집중력과 운동 준비 효과 향상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선수들이 일반적인 껌이 아닌 맞춤껌을 제공받는다면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했다.

지난해 11월부터 롯데제과, 롯데중앙연구소를 통해 선수 개개인의 껌 선호도를 조사한 뒤 껌의 강도, 맛, 크기 등에 대한 세부적인 정보를 파악했다.

각종 자료들을 바탕으로 롯데중앙연구소에 껌 제작을 의뢰했고 연구진은 선수별 맞춤껌을 직접 제작했다.

연구소를 통해 투수 김원중(스피아민트향·둥근 사각형껌·2g), 박시영(레몬 맛·4g), 구승민(혼합과일맛·납작 판껌·1.8g) 야수 한동희(레몬자몽맛·작은 사각형껌)등 5명의 선수들은 선호도를 반영한 맞춤껌을 제공 받았다.

향후 껌 제작을 의뢰하는 선수들에게도 맞춤껌을 제작, 제공할 계획이며 다른 선수들에게는 범용적으로 선수들이 선호하는 껌을 별도 제작해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베이스볼라이징 야구팀]
사진제공 | 롯데 자이언츠
미디어라이징 | 이원하 기자 dldnsjgk3@happyrising.com
기사 제보 및 문의 scorer@happyrising.com
Copyright ⓒ MEDIA RISING.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3

Baseball.R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