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Rising

KBO, '롯데-두산 벤치클리어링 & 김상수 퇴장 관련' 상벌위 결과 발표

19.04.30 15:30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타이틀 엠블럼 이미지_기본형.jpg

KBO(총재 정운찬)는 오늘(30일) 오전 11시 KBO 회의실에서 상벌위원회를 개최하고, 4월 28일(일) 잠실 구장에서 있었던 롯데와 두산의 벤치클리어링과 대구 구장에서 있었던 삼성 김상수의 퇴장 관련 내용을 심의했다.

상벌위원회는 상대팀 선수단에 욕설 등의 폭언을 한 두산 김태형 감독에게 KBO 리그규정 벌칙내규에 의거해 20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하고 이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폭언을 한 롯데 양상문 감독에게는 엄중경고 조치했다.

상벌위원회는 경기장 내에서 선수단에게 모범이 되어야 할 감독이 상대팀에 대한 존중이 부족한 비신사적 행위로 경기장 질서를 어지럽히고, 경기 운영을 지연시킨 책임을 물어 이같이 제재했다.

KBO는 더불어 선수들의 부상 방지와 안전을 위해 경기 중 위험한 플레이에 대해 심판진에게 더욱 엄정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하도록 하고, 이를 각 구단에 통보했다.

같은 날 대구 LG와 삼성의 경기에서 심판 판정에 대한 불만으로 그라운드에 헬맷을 집어 던지는 거친 행동으로 퇴장 당한 삼성 김상수에게는 KBO 리그규정 벌칙내규에 의거해 제재금 50만원이 부과됐다.



[베이스볼라이징 야구팀]
사진제공 | KBO
기사 제보 및 문의 scorer@happyrising.com
Copyright ⓒ MEDIA RISING.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