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Rising

위너, ‘Remember’ 활동 없이 앨범 초동 판매량 10만장

20.04.17 17:23

[WINNER]_2.jpg
[WINNER] 온라인사인회.jpg
[WINNER]_1.jpg

그룹 위너가 음원 시장뿐 아닌 음반 판매량으로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17일 한터차트 집계에 따르면 지난 9일 발매된 위너의 정규 3집 'Remember'는 초동(발매 이후 일주일간 판매량) 10만 장을 돌파했다. 음악 방송 프로그램 출연이나 완전체 공식 활동이 없었음에도 거둔 의미 있는 수치다.

위너의 세 번째 정규 앨범 'Remember'는 위너의 6년간 히스토리가 압축된 앨범이다. 발매 직후 동명의 타이틀곡이 국내 주요 음원차트 5곳에서 1위를 휩쓸었다. 또한 앨범 수록곡 전체가 차트에 진입하며 '믿고 듣는' 위너의 저력을 드러냈다.

음반의 인기는 해외에서도 뜨거웠다. 'Remember'는 전세계 20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비롯해 일본 아이튠즈 K팝, 팝 부문 가장 높은 자리를 석권했다. 또한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 전체 앨범 판매 차트에서 2주간 1위 지키며 현지에서의 높은 인기와 위상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위너는 그동안 장르를 가리지 않고 스펙트럼을 넓히며 독보적인 색을 담은 음악으로 국내외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특히 이번 신보에는 전 수록곡에 멤버들이 모두 작사, 작곡으로 이름을 올리며 한층 성장한 위너의 음악적 역량을 담아냈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오후 4시 위너의 공식 SNS에 위너의 온라인 팬 사인회 영상을 공개했다. 지난 11일과 12일 양일에 걸쳐 개최된 이번 온라인 팬 사인회는 음반 구매자 중 추첨을 통해 당첨된 총 88명의 국내외 팬들이 참여했다.

위너 멤버들은 "활동을 직접적으로 못해서 아쉬움이 컸는데 이런 방법을 통해서 소통할 수 있어서 무척 즐거웠다"며 "위너의 앞으로 행보에도 늘 함께해주면 감사드리겠다"고 팬들에게 진심을 전했다. 

위너는 멤버 김진우와 이승훈의 입소로 'Remember' 앨범 이후 당분간 팀 활동 휴식기를 갖고 새로운 제 2막을 준비한다.

최현정 기자 gagnrad@happyrising.com
※ 저작권자 ⓒ 뮤직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