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Rising

싱어송라이터 소낙별, 신곡 ‘우물’ 발매

19.12.11 11:33

소낙별 재킷 사진.jpg

싱어송라이터 소낙별이 신곡 '우물'을 통해 4개월 만에 돌아온다.

이번 신곡 '우물'은 소낙별이 작사·작곡한 곡으로 슬픔에 빠진 한 사람의 감정을 우물에 비유한 곡으로 주인공의 우물 속에 함께 빠져들어 감정의 교류를 통해 내면을 들여다보는 위로의 메세지를 담았다.

특히 '슬픔은 때론 전염되어 가득히 넘친 내 우물에 휩쓸려 깊은 바닥에 가라앉네', '맞잡은 네 손이 나를 끌어당길 때 우리는 같은 깊이의 우물에 잠겼네', '맞닿은 슬픔의 체온이 널 닮아갈 때에 이제서야 네 이름을 부를 수가 있었네' 등의 가사를 통해 깊이를 알 수 없는 슬픔의 무게를 소낙별 특유의 작사법과 유니크한 음색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나방', 'Film', '참외'까지 발표하는 곡마다 감탄을 자아내는 표현이 돋보이는 센스있는 가사로 인디씬에서 호평을 받고 있는 소낙별은 신곡 '우물'을 통해 한층 더 성숙해진 감성으로 차가운 겨울을 따뜻하게 녹일 예정이다.

더불어 한가지 장르에 국한되지 않고 매번 새로운 음악적 도전정신으로 팔색조 매력을 뽐내고 있는 '음색 보물' 소낙별이 앞으로 보여줄 거대한 음악적 스펙트럼에 리스너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소낙별의 신곡 '우물'은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 될 예정이다.

최현정 기자 gagnrad@happyrising.com
※ 저작권자 ⓒ 뮤직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