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vie.Rising

사랑하는 女를 위해 섬뜩한 행동을 저지르는 싸이코의 로맨스 [너의 모든 것]

18.05.15 12:09


넷플릭스(Netflix)가 새로운 오리지널 시리즈 <너의 모든 것(YOU)>를 깜짝 발표하며 첫 영상을 공개했다. 

<너의 모든 것>은 뉴욕에 사는 청년 조가 첫눈에 반한 벡의 마음을 얻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은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스릴러다. 

2014년 베스트셀러에 등극하며 화제를 모은 캐롤린 켑네스(Caroline Kepnes)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총 10개 에피소드로 구성될 <너의 모든 것>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리버데일> 제작진과 [가십걸]시리즈에서 매력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 펜 뱃질리(Penn Badgley), [원스 어폰 어 타임] 시리즈의 겨울왕국 편 ‘안나’ 역을 연기한 엘리자베스 라일(Elizabeth Lail) 등의 만남으로 일찍부터 화제를 얻고 있는 작품이다. 

5.jpg
6.jpg
7.jpg
8.jpg

깜짝 공개된 티저 영상은 주인공 ‘조’의 강렬한 등장과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뉴욕에 사는 지적이면서도 집착이 남다른 청년 조, 그는 각종 SNS 채널들을 총동원해 첫눈에 반한 여성 벡에 대한 정보를 캐기 시작하고, 마침내 그녀의 마음을 얻는데 성공한다. 

그러나 벡의 절친한 친구 피치의 의심을 사게 되면서 그의 집착은 날로 심해지고, 영상은 온갖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방해물을 제거해나가는 존의 모습을 비추며 앞으로 펼칠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조를 연기하는 펜 뱃질리의 로맨틱하면서도 싸늘한 눈빛과 표정이 교차되면서 보는 내내 섬뜩한 분위기를 자아내 긴장감을 극대화시킨다. 이처럼 <너의 모든 것>은 온라인에서 얻은 정보로 누군가를 스토킹하고 교묘하게 속이거나 조종할 수 있는 현대인의 모습을 통해 달달한 로맨스와 긴장감 넘치는 스릴러를 접목한 넷플릭스의 새로운 흥행 시리즈의 탄생을 예고한다.

<너의 모든 것>은 미국과 터키를 제외한 넷플릭스 전 세계 회원들에게 곧 공개될 예정이다.



최재필 기자 (보도자료/제휴 문의/오타 신고) movierising@hrising.com

(사진=넷플릭스)
※ 저작권자 ⓒ 무비라이징.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